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영암신협, 종합경영평가 최우수상 영예

기사승인 2020.04.10  16:20:15

공유
default_news_ad2

- 2019년 광주·전남조합서 5년 연속 수상
자산 1천220억원 달성, 연체비율 0%대

영암신협(이사장 박영실)은 신협중앙회가 실시하는 2019년도 광주·전남조합 종합경영평가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영암신협은 2015년부터 이번 시상까지 5년 연속 중앙회에서 실시하는 종합목표관리에서 경영 장려상 3회와 2017년 경영 최우수상, 그리고 2019년 경영 최우수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조합 종합경영평가는 중앙본부에서 선정한 핵심성과 지표를 반영하여 광주·전남지역 조합에서 총 23개 항목을 평가하고 전 분야에서 우수한 조합을 대상으로 선정한다.

영암신협은 2020년 3월 현재 자산 1천220억원 달성과 연체비율 0%대라는 경이로운 결과를 나타내며 명실공히 최고의 서민금융기관으로 발돋움하고 있다.

영암신협은 사회공헌 활동사업에도 매년 조합원 자녀에 장학금 전달, 사랑의 김장김치 나누기, 사랑의 연탄 나누기, 어려운 이웃이나 소외계층 물품지원 사업에 동참하며 지역사회 환원에 앞장서며 지역이 살아야 조합도 산다는 이념을 가지고 지역사회공헌 활동에 매진하고 있다.

또한 올해는 코로나19 여파로 인한 지역경기가 침체될 것을 예상하고 전국적인 착한 임대인 운동이 전개 되기 전인 2월 초부터 솔선수범하여 자체 보유 중인 영암과 삼호지역 상가 3곳의 월 임대료 20%를 인하하여 지역사회의 귀감이 되고 있다.

박영실 이사장은 “올 하반기에는 삼호지점 확장 이전이라는 큰 계획을 세우고 있으며, 올해는 경영대상에 도전하겠다”는 각오를 피력했다.

영암신문 yasinmoon@hanmail.net

<저작권자 © 영암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